홈플러스 익스프레스, ‘요기요’ 장보기 서비스 확대…“한 시간 내 배달완료”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3-30 11:53: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홈플러스 익스프레스는 배달 애플리케이션 ‘요기요’의 장보기 즉시 배송 서비스를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즉시 배송 서비스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요기요 앱을 통해 장보기 주문을 하면 한 시간 이내에 배달해주는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지난해 11월 봉천점, 신길3점, 북가좌점, 개봉점 등 4개점 지점의 반경 1.5km 인근 고객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해왔다.

요기요 앱 내에서 ‘편의점/마트’ 카테고리에 접속해 주문 가능한 상품은 400에서 600여종으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의 신선식품은 물론 간편식, 가공식품, 생활용품 등 대부분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가정 내에서 스마트폰 터치 몇 번으로 저녁 찬거리를 바로 배달 받게 된 것이다.

약 4개월 간 즉시 배송 서비스를 시범 운행한 4개 지점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홈플러스의 PB 우유인 ‘Simplus 우유’를 비롯해 ‘홈플러스 시그니처 물티슈’, ‘삼다수(500ml)’ 등 주요 생필품을 가장 많이 주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두부, 삼겹살, 생닭, 컵라면 등의 상품이 많이 판매되며 장보기 즉시배송 서비스 이용 고객들은 주문 상품이 가까운 슈퍼마켓에서 배송된다는 점을 이용해 소용량의 당일 식사거리를 주로 구매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홈플러스 익스프레스는 해당 서비스를 확대 운영하게 된 배경으로 최근 언택트(점원과의 접촉 없이 물건을 구매하는 등의 새로운 소비 경향) 문화의 확산으로 슈퍼마켓에서 장을 보는 소비자들 역시 직접 매장을 방문하는 것 보다 온라인 쇼핑을 즐기는 현상을 꼽았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일부 점포에서 배달 애플리케이션 ‘요기요’와 함께 실시 중인 장보기 즉시배송 서비스의 2월 이용자 수가 전월에 비해 약 60% 증가했다”고 말했다. 

 

이번 서비스 확대를 통해 장보기 즉시배송이 가능해진 점포는 △명륜점 △보문점 △왕십리점 △서울회기점 △미아점 △길음점 △분당동판교점 △분당정자점 △삼전역점 △학동역점 △압구정점 △남성점 △서초점 △대치점 △부천중동2점 △부천상동점 △부개점 △발산점 △강서점 △신정2점 △목동2점 등 수도권 지역의 21개 점포다.  

지난 26일부터 장보기 즉시배송 서비스를 실시한 해당 매장 인근 1.5km 내 고객들은 요기요 앱을 통해 서비스를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임기수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기획본부장은 “요기요 앱을 통한 장보기 즉시배송 서비스 도입 이후 가까운 슈퍼마켓에서도 온라인 쇼핑을 즐기려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모바일 쇼핑이 생활화된 젊은 층 및 맞벌이 가구의 수요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여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점포가 밀집된 수도권 위주로 서비스 확대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홈플러스 익스프레스)

 

팩트인뉴스 / 원혜미 기자 hwon@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