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어린이 ‘철강 신소재 연구소’ 오픈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9 10:52: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현대제철이 철강업계 최초로 어린이 직업체험관 ‘철강 신소재 연구소’를 키자니아 서울점에 오픈했다고 18일 밝혔다. 


철강 신소재 연구소는 철로 만드는 안전한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어린이들이 생활 속 다양하게 쓰이는 철의 역할 및 중요성을 경험해 볼 수 있도록 꾸며졌다.

체험관을 방문하는 어린이들은 철의 생산 원리 학습 및 자동차 강판을 경험하는 ‘H Solution’과 내진 건축 구조물을 직접 만들고 테스트를 해 볼 수 있는 ‘H CORE’ 프로그램을 학습하게 된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평소 접해보기 어려운 철의 원료인 철광석, 석탄을 포함해 자동차 속에 들어가는 부품들을 직접 보고 만져볼 수 있도록 했다”며 “실제 경주 지진 진도를 구현한 내진 테스트로 생동감을 더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현대제철)

 

 

팩트인뉴스 / 원혜미 기자 hwon@factinnews.co.kr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HEADLIN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