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힐러리 여론조사 2%P 리드

남세현 기자 / 기사승인 : 2016-09-26 14:46: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팩트인뉴스=남세현 기자]CNN의 6일 보도에 따르면 오는 11월 8일 예정인 미국 대선이 9주일 앞으로 다가오며 선거 유세가 달아오른 가운데 그간 지지율에서 열세에 놓였던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민주당 후보 힐러리 클린턴을 추월하면서 초접전 양상을 나타내고 있다.


방송은 CNN과 ORC가 공동 집계한 최신 여론조사에서 트럼프 후보(45%)가 클린턴 후보(43%)를 2% 포인트 앞섰다고 보도했다.


또 다른 후보인 자유당 게리 존슨과 녹색당의 질 슈타인은 각각 7%와 2%로 집계됐다.


양당 후보가 사실상 확정된 지난 2개월간 여론조사는 클린턴 후보가 트럼프 후보를 압도한 것이 대부분이었지만 갈수록 그 격차가 줄어들었다.


지난 달 9일~30일 실시한 전국 규모 여론조사 결과 5건에선 클린턴 지지율이 평균 42%로, 트럼프가 37%를 나타낸 것에 비해 5% 포인트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7월말부터 8월 초에 걸친 조사에서 집계된 수치인 클린턴 49%, 트럼프 39%와 대조하면 격차는 반으로 감소한 것이다.


8월 초 클린턴은 민주당 지명으로 받으면서 ‘컨벤션 효과’를 타고 트럼프와 8% 포인트까지 벌렸다.


이러한 가운데 트럼프가 주요 공화당 인사의 클린턴지지 선언, 선거캠프 관계자 문제, 선거전략에 대한 비판 등 여러 문제가 야기되는 가운데서도 지난 8월 한달간 맹렬한 추격전을 벌이면서 클린턴의 리드를 거의 무색하게 만든 것이다.


다만 이번 조사에서 유권자 대다수는 대선으로 가면 클린턴이 트럼프의 우위에 설 것으로 전망했다.


클린턴의 대선 승리를 예상하는 유권자는 59%로 나타났고 트럼프의 승리를 점치는 유권자는 34%에 그쳤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