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안보리, 북한 미사일 발사 대응책 논의

김철우 기자 / 기사승인 : 2016-04-29 17:54: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팩트인뉴스=김철우 기자]북한에서 미사일 발사를 멈추지 않고 있다. 이런 가운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가 28일(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에서 '비공식 협의'(informal consultations)를 진행했다.


이날 회의는 북한이 28일 무수단(BM-25) 중거리 탄도미사일(IRBM)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2발 발사한 것과 관련해 대응책을 논의하기 위해 소집됐다.


특히 회의는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미국이 안보리 4월 의장국인 중국에 요청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미국도 긴급회의를 요청하며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실패로 끝나기는 했지만, 발사 자체만으로도 안보리 결의를 위반한 것”이라고 말했다.


언론 보도 등에 따르면 이날 안보리는 1시간 이상 진행된 회의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규탄했다.


이어 추가 도발 중단을 촉구하는 언론성명을 채택하는 데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안보리는 결의안 1718호(2006년), 1874호(2009호), 2087호(2013년), 2094호(2013년), 2270호(2016년) 등을 통해 북한에 거리에 상관없이 모든 종류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못 하도록 제재하고 있다.



[저작권자ⓒ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